YOSAKOI 소란 축제

온 거리를 스테이지로, 약 3만 명이 열정적인 연무를 펼친다

오도리공원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홋카이도의 초여름 일대 이벤트. 1992년, 고치현의 ‘요사코이 축제’에 홋카이도 민요 ‘소란 타령’을 접목시켜 탄생했습니다. 홋카이도, 일본 전국, 그리고 해외에서 참가한 약 270팀(약 3만 명)의 춤꾼들이 알록달록한 의상을 입고 개성 넘치는 연무를 선보입니다. 즉석에서 참가하여 춤출 수 있는 코너와 전국의 명물 먹거리가 한데 모인 부스 등 즐길거리가 다채로워 관광객에게 인기가 있습니다.


Fee
무료(유료 관람석 있음)
Regular holiday
기간 중에는 무휴
Business period
2020년 6월 10일~2020년 6월 14일
Web Site
[JP,EN,KO,CS,CT]
PAGE TOP